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일본판 땅콩리턴'(?) 취객 4명, 편의점 직원 무릎 꿇리고 큰절 강요

최종수정 2014.12.31 07:34 기사입력 2014.12.31 07:34

댓글쓰기

'일본판 땅콩리턴'(?) 취객 4명, 편의점 직원 무릎 꿇리고 큰절 강요

[아시아경제 온라인이슈팀] 일본에서 10대 편의점 점원에게 서비스 불친절을 핑계로 큰절을 강요한 남녀 4명이 경찰에 체포됐다.

마이니치신문 등 일본 언론에 따르면 지난 28일 오전 5시 5분경 일본 홋카이도(北海道) 구시로(釧路) 시 무사(武佐)에 있는 편의점 '세븐일레븐 무사1점'에 술에 취한 남녀 4명이 들어왔다.

이들은 스스로 기계를 작동해 내려 먹는 셀프서비스 형식의 커피를 구입했다. 하지만 10대의 여성 점원에게 기계 작동을 요청했고, 점원은 뜨거운 커피를 만들어 건넸다.

이에 문제의 고객들은 "아이스커피를 부탁했잖아"라며 트집을 잡기 시작했다.
이들은 "접객 태도가 왜 이리 나쁘냐"며 편의점 점원을 약 25분간 무릎 꿇게 하고 큰절을 강요했다. 또 "젊은 애들 수십 명 데려올까"라고 협박하기도 했다.

한편 이들의 '갑질'은 편의점에 들어온 한 손님이 경찰에 신고하면서 세상에 알려졌다. 무사경찰서는 지난 28일 이들을 강요 혐의로 체포했다.


온라인이슈팀 issue@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