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KAI 조직개편, MRO 등 미래 전략사업 추진역량 강화

최종수정 2014.12.24 10:45 기사입력 2014.12.24 10:45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황준호 기자] 한국항공우주 산업㈜(KAI)이 미래 전략사업의 조기창출과 전사적 품질관리 체계를 구축하는 방향으로 조직을 개편한다.

KAI는 신성장동력으로 부상한 MRO 사업의 원활한 추진과 효율성 강화를 위해 MRO사업을 후속 군수지원부문과 통합해 후속지원사업본부(이승민 상무)로 이전한다고 24일 밝혔다.
이어 KAI는 기존 '품질총괄'을 CEO 직할인 '품질경영총괄(김화성 상무)'로 확대 개편한다. KAI 측은 발생 가능한 품질 문제에 선제적으로 대응하고 철저한 품질관리를 수행한다는 방침이다.

이밖에도 KAI는 위성과 무인기 부문의 전문화를 위해 대전연구센터(김임수 상무, 고정익개발본부장 겸)를 신설했다. 전사 전략기능을 전략기획본부(조연기 상무)로 통합하고 집중화함으로서 비전2020(매출 10조원 달성, 세계 15위권 항공기업 도약)을 위한 전략사업의 추진력과 경영방침의 실행력을 강화했다.

한편, 한국형전투기(KF-X)와 소형무장/민수헬기(LAH/LCH) 관련 조직은 현행 사업추진본부 체계를 유지하고 계약 및 개발착수시 개발 중심의 조직으로 재편할 예정이다.
다음은 임원인사자 명단이다.

◆전무 ▲이동신 경영관리본부장

◆상무 ▲조연기 전략기획본부장 ▲이학희 경영지원실장 ▲류광수 고정익 체계종합실장 ▲최상열 완제기수출2실장

◆상무보 ▲문석주 사업관리실장 ▲한은수 위성무인기개발실장 ▲이상백 회전익 체계종합실장 ▲김원근 동반성장실장


황준호 기자 rephwang@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