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나는 남자다' MC 군단, 시즌1 종영소감 밝혀…권오중 "심의 완화됐으면 좋겠다"

최종수정 2014.12.20 11:53 기사입력 2014.12.20 11:53

댓글쓰기

KBS2 '나는 남자다' [사진=KBS 제공]

KBS2 '나는 남자다' [사진=KBS 제공]



'나는 남자다' MC 군단, 시즌1 종영소감 밝혀…권오중 "심의 완화됐으면 좋겠다"
[아시아경제 온라인이슈팀] '나는 남자다' MC 군단이 시즌1 종영소감을 밝혔다.

19일 밤 방송한 KBS2 예능프로그램 '나는 남자다' 20회(마지막회)에서는 타이틀 매치 편이 그려졌다.

이날 임원희는 클로징 멘트에서 "나는 권오중 장동민 허경환 유재석 등과 같이 설 수 없는 능력이었다. 부족해서 죄송하다. 봐주신 분들 고맙다"고 종영소감을 말했다.
이어 19금 개그로 대부분의 멘트를 편집당했던 권오중은 "방송국 심의가 좀 완화됐으면 한다"면서도 "나 때문에 욕먹은 분들 죄송하다. 난 오늘부터 백수다"고 시원섭섭한 기분을 표현했다.

허경환은 "이 방송을 하면서 대한민국의 모든 사람을 만난 기분이다"며 다양한 특징을 지닌 일반인들과 함께한 토크쇼여서 특별했다고 했다.

마지막으로 유재석은 "저희에게 많은 이야기를 들려주신 분들과 봐주신 분들 감사합니다"며 마무리를 지었다.

'나는 남자다'는 남자의, 남자에 의한, 남자를 위한 토크쇼 프로그램으로, 지난 8월 8일 첫방송한 뒤 매회 일반인 방청객들과 다양한 주제로 솔직한 이야기를 나눠왔다.


온라인이슈팀 issue@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