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성남시립교향악단 감독에 금난새씨 영입

최종수정 2018.08.15 15:30 기사입력 2014.12.18 10:08

댓글쓰기

금난새

[아시아경제(성남)=이영규 기자] 금난새(67)씨가 성남시립교향악단 지휘봉을 잡는다.

성남시는 시립교향악단 신임 감독 겸 상임지휘자로 금난새씨를 선임했다고 18일 밝혔다.

성남시 예술단운영위원회는 지난 4일 심의를 거쳐 이달 말 임기가 끝나는 현 임평용 시향 감독의 후임으로 금씨를 선임했다. 성남시는 임용절차를 거쳐 이달 중 금씨를 정식 임명한다. 금씨는 인천시향 예술감독 임기(2014~2016년)가 2년 남았지만 최근 인천시에 사의를 표명했다.

금씨는 내년 1월22일 성남아트센터 콘서트홀에서 열리는 신년음악회를 시작으로 성남시향의 지휘봉을 잡는다. 금씨는 앞으로 2년(2015~2016년)간 성남시향을 이끌게 된다.

금씨는 서울대 작곡과와 베를린 국립음악대학 지휘과를 졸업하고 KBS교향악단, 수원시향, 경기 필하모닉 오케스트라 지휘자, 인천시향 예술감독 등을 지냈다. 1990년대 초 국내 최초로 해설 음악회, 제야 음악회 등을 기획하는 등 클래식 대중화에 앞장서 왔다.

이영규 기자 fortune@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이영규 기자 fortune@asiae.co.kr
<ⓒ아시아 대표 석간 '아시아경제' (www.newsva.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