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삼성전기 8일 조직개편 단행…신사업추진팀 신설

최종수정 2014.12.08 16:57 기사입력 2014.12.08 16:57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김은별 기자] 삼성전기 가 스마트폰 사업 의존도를 줄이고, 미래 사업을 강화하기 위한 조직개편을 8일 단행했다.

종전 CDS사업부(파워 및 통신모듈), OMS사업부(카메라모듈, 모터)로 돼 있던 2개의 모듈사업부를 통합, 제조 시너지를 강화했다.

미래 사업의 강화를 위한 조직개편도 단행했다. 신사업추진팀을 신설해 신상품 기획, 신사업(자동차용 부품등)을 전담토록 해 미래성장동력을 발굴, 사업화하도록했다.

특히 이윤태 신임 대표가 반도체 설계 전문가인 만큼 차량 삼성전기는 전력반도체(PMIC) 사업에 속도가 붙을 것으로 예상된다.

업계 관계자는 "최근 스마트폰 사업 부진으로 실적쇼크를 낸 만큼, 제조 시너지는 강화하고 신사업으로 위기를 돌파하겠다는 전략"이라고 풀이했다.
김은별 기자 silverstar@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