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황주홍 의원,“저신용층 돈 빌리기 갈수록 팍팍”

최종수정 2014.12.08 10:11 기사입력 2014.12.08 10:11

댓글쓰기

"올해 3/4분기, 저신용층 제도권 금융 대출 가능액 2년 새 15조원 감소"

[아시아경제 노해섭 기자]신용등급이 낮은 서민층이 제도권 금융회사에서 돈을 빌리기가 갈수록 어려워지는 것으로 나타났다.
8일 국회 예산결산특별위원회 새정치민주연합 황주홍(전남 장흥 영암 강진)의원이 NICE신용평가정보에서 제출받은 ‘가계대출잔액 현황’ 자료에 따르면 저신용층으로 분류되는 7~10등급자가 제도권 금융에서 대출받을 수 있는 금액은 올해 3/4분기 81조 6천억원으로 작년 같은 기간 87조 3천억원보다 5조 7천억원, 2012년 3/4분기 96조 6천억원보다 15조원이 줄었다.

반면, 올해 3/4분기 은행, 보험, 상호금융조합, 저축은행 등 제도권 금융사의 총가계대출 가능액은 912조 4천억원으로 2013년 863조 보다 49조 4천억원, 2012년 839조 5천억원보다 72조 9천억원 늘었다.

총 가계대출 가능액 가운데 저신용층이 빌릴 수 있는 돈의 비중은 올해 8.9%로 2012년 11.5%, 작년 10.1%에서 점점 줄어들고 있었다.
황 의원은 “제도권 금융사들이 가계 대출 가능액을 경쟁적으로 늘리면서도, 정작 대출이 필요한 저신용층에 대한 대출은 줄인 것으로 보인다”며 “제도권에서 돈을 빌리지 못한 저신용층은 결국 사금융 등 비제도권으로 몰리게 돼 빚더미로의 악순환을 겪게 되는 것”이라고 지적했다.

노해섭 기자 nogary@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포토갤러리

  • [포토] 화사, 뭘 입어도 '핫' [포토] 제시 '강렬한 카리스마' [포토] 현아 '명품 각선미'

    #국내핫이슈

  • [포토] 클라라 '아찔한 각선미' [포토] 이은비 '청순한 미모' [포토] 하유비 '시선강탈 뒤태'

    #연예가화제

  • [포토] 손나은 '상큼한 미모' [포토] '분위기 여신' [포토] 김소연 '독보적 카리스마'

    #스타화보

  • [포토] 소유 '시크한 매력' [포토] 이보라 '건강미 끝판왕' [포토] 지소연 '탄탄한 몸매'

    #몸매종결자

  • [포토] 킴 카다시안 '매혹적인 비키니' [포토] 킴 카다시안 '아찔한 눈빛' [포토] 킴 카다시안 '섹시한 몸매'

    #해외스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많이 본 뉴스
!가장 많이 읽힌 뉴스를 제공합니다. 집계 기준에 따라 최대 3일 전 기사까지 제공될 수 있습니다.

헤드라인 뉴스

한눈에 보는 뉴스&트렌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