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김원중-김연아와 결별 소식에…"원중이형, 연예인 킬러 아니다"

최종수정 2018.09.12 23:02 기사입력 2014.11.20 07:22

댓글쓰기

김연아 김원중 결별

김원중, 김연아와 결별 소식에 과거 '연예인 킬러'설 재조명

[아시아경제 온라인이슈팀] 피겨 여왕 김연아가 공식 연인이었던 김원중과 결별한 것으로 알려진 가운데, 과거 김원중의 후배가 페이스북에 남긴 글이 새삼 주목받고 있다.

과거 김연아 김원중 열애설이 불거지자 각종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김원중의 후배라고 밝힌 이가 쓴 페이스북 글을 캡처한 이미지가 올라왔다.

글쓴이는 "원중이형이 예전에 연예인들 만난 것 가지고 뭐라 하시는 사람들이 있는데 그냥 '원나잇'한 것도 아니고 서로 진심으로 사랑하니까 만난 것 아니겠습니까"라며 "일반인들도 다 만났다 헤어졌다 하잖아요"라고 말했다.

이어 "원중이형이 무슨 연예인 킬러여서 연예인들만 골라 만난 것도 아니고 일반인들도 많이 만났습니다"고 설명했다.
당시 항간에 돌고 있던 모 연예인의 선물 루머에 대해서도 언급했다.

그는 "선물 받은 것 가지고 뭐라고들 하는데 남자가 여자 가방 사주는 것은 되고 여자가 남자 선물해주는 건 안 되나요?"라면서 "재력에 따라 줄 수도 받을 수도 있는 건데"라고 주장했다.

하지만 글쓴이의 실명 등이 드러나지 않아 실제 김원중의 후배인지는 밝혀지지 않았다.

스타뉴스는 19일 "정확한 결별시점은 확인되지 않았지만 김연아와 김원중이 최근 결별했다"고 전했다.

해당 매체는 두 사람의 지인을 인용해 "정확한 결별 시점은 확인되지 않았지만 두 사람이 최근 관계를 정리한 것이 맞다"고 보도했다.

김연아 김원중 소식을 접한 네티즌은 "김연아 결별 김원중, 힘내세요" "김연아 결별 김원중, 더 좋은 사람 만나길" "김연아 결별 김원중, 둘 다 행복하길" "김연아 결별 김원중, 안타깝다" 등의 반응을 보였다.



온라인이슈팀 issue@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온라인이슈팀 issue@asiae.co.kr
<ⓒ아시아 대표 석간 '아시아경제' (www.newsva.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