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광양시, 투자·공공 부문 활성화 위해 인니 찔레곤시 방문

최종수정 2014.11.19 20:16 기사입력 2014.11.19 20:16

댓글쓰기

광양시(시장 정현복)는 시장, 기업인 등으로 구성된 대표단 16명은 19일부터 20일까지 국제우호도시이자 POSCO가 입주해 있는 인도네시아 찔레곤시(Cilegon)시를 방문했다.

광양시(시장 정현복)는 시장, 기업인 등으로 구성된 대표단 16명은 19일부터 20일까지 국제우호도시이자 POSCO가 입주해 있는 인도네시아 찔레곤시(Cilegon)시를 방문했다.


"찔레곤시 공무원 광양시 연수, 현지 기업인 초청 간담회 개최"

[아시아경제 김권일 기자]광양시(시장 정현복)는 시장, 기업인 등으로 구성된 대표단 16명은 19일부터 20일까지 국제우호도시이자 POSCO가 입주해 있는 인도네시아 찔레곤시(Cilegon)시를 방문했다.

대표단은 19일 이만 아리야디(Iman Iriyadi) 찔레곤 시장을 면담하는 자리에서 양 市간 교류협력 확대 방안을 논의했다.

이 자리에서 찔레곤 시장은 광양시의 선진 행정을 연수 받을 수 있도록 찔레곤시 공무원의 광양시 연수를 요청하였고, 광양시에서는 적극적인 추진을 약속했다.

이어 대표단 환영행사에 참석해 정현복 시장이 찔레곤 명예시민증을 수여받는 등 양 市간 교류 증진을 위한 바쁜 일정을 소화했다.
20일에는 연간 조강생산능력 300만t의 크라카타우 포스코 제철소를 방문하여 사업추진현황을 경청하고, 시가 제철산업을 통해 비약적인 발전을 해 왔던 모델을 전수하고, 찔레곤시와 상호투자 활성화와 협력 가능성한 분야를 확인할 예정이다.

또한, 대표단은 저녁에 찔레곤 시장을 비롯한 시 간부와 현지 기업인이 초청된 간담회에 참석하여 광양에 연고를 두고 현지에서 경영 활동을 하는 지역 업체의 애로사항을 청취하고 찔레곤시에 적극적인 지원과 협조를 요청할 예정이다.

정현복 광양시장은 간담회에서 “광양시-찔레곤시가 제철산업과 관련된 도시인만큼 양국가의 경제 발전에 핵심 지역으로 발전하자고 제안했으며, 철강 제철지원 사업과 광양항을 통한 새로운 상품 교역시장 창출을 위해 상호 투자 협력을 강화해 나가자”고 말했다.

김권일 기자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