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국제시장' 황정민 "김윤진과 첫사랑 연기, 설렜다"

최종수정 2014.11.10 11:47 기사입력 2014.11.10 11:47

댓글쓰기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유수경 기자]배우 황정민이 김윤진과의 첫사랑 연기에 대해 회상했다.

황정민은 10일 오전 서울 강남구 CGV압구정에서 열린 영화 '국제시장'(감독 윤제균) 제작보고회에 참석해 "김윤진은 화려할 거 같은 이미지인데, 만나보니 아주 검소한 느낌이었다"라고 말했다.
그는 이어 "좀 놀랐다. 이 사람이 맑은 사람이구나를 느꼈다. 그러니까 쉽게 덕수와 영자와의 사랑이 잘 묻어나지 않았나 생각한다"며 "첫 촬영이 독일에서 첫사랑 관계부터 찍기 시작했는데, 친해지기 전이라 처음 생경하게 그 느낌을 받았다"고 덧붙였다.

황정민은 또 "오히려 그게 굉장히 좋았다. 진짜 첫사랑에 다가간 듯한 느낌이었다. 명치가 근질근질한 거 있지 않나"라며 웃어보였다.

'국제시장'은 1950년대부터 현재에 이르기까지 시대를 관통하며 살아온 아버지를 통해 오늘을 살아가는 우리들의 삶을 재조명하는 이야기를 그린 작품이다.
2009년 '해운대'를 통해 1145만명의 관객을 동원하며 감동과 웃음을 선사했던 윤제균 감독이 5년 만에 메가폰을 잡았다. 황정민, 김윤진, 오달수, 정진영, 장영남, 라미란, 김슬기 등이 출연하며 오는 12월 개봉한다.

유수경 기자 uu84@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