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피노키오' 아찔의상 이유비VS박신혜, 몸매 대결 승자는?

최종수정 2014.11.07 07:18 기사입력 2014.11.07 07:18

댓글쓰기

박신혜 이유비

박신혜 이유비


'피노키오' 아찔의상 이유비VS박신혜, 몸매 대결 '눈길'

[아시아경제 온라인이슈팀] SBS 새 드라마 '피노키오'에서 제작발표회에서 이유비와 박신혜의 의상이 화제다.

6일 배우 이유비(24)와 박신혜(24)는 서울 양천구 목동 SBS에서 열린 드라마 '피노키오'(극본 박혜련 연출 조수원) 제작발표회에 짧은 원피스 드레스를 입고 나왔다.

이유비는 어깨가 훤히 드러나는 블랙계열의 드레스를 입고나와 그녀의 장점인 뽀얀 속살을 드러내 많은 남성팬들의 시선을 모았다.

반면 박신혜는 정렬을 상징하는 붉은색 드레스를 선택해 섹시함을 드러냈다. 특히 드레스 뒤태에 포인트를 줘 그녀의 몸매를 돋보이게 해 눈길을 끌었다.

이유비는 피노키오에서 아이돌 그룹의 사생팬 출신의 의욕 넘치는 사회부 기자역을 맡았고 박신혜는 거짓말을 하면 딸꾹질을 하게 되는 '피노키오 증후군'에 걸린 기자역을 맡았다.
김영광은 모델 외모에 집안까지 좋은 '재벌 2세' 기자로 출연한다. 그는 재벌이자 기자 역할을 맡아 신선하고 독특한 매력을 보여줄 예정이다.

'피노키오'는 진실을 쫓는 사회부 기자들의 삶과 24시간을 늘 함께하며 치열한 일상을 보내는 이들이 그 안에서 서서히 설레는 시간으로 변해가는 청춘을 그린 드라마로 오는 12일 첫 방송 된다.


온라인이슈팀 issue@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