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해투3' 서태지, 이지아 언급 "나도 어렸었고 좋아했다"

최종수정 2014.10.10 10:46 기사입력 2014.10.10 10:46

댓글쓰기

서태지 이지아 언급[사진출처='해피투게더3' 캡처]

서태지 이지아 언급[사진출처='해피투게더3' 캡처]


'해피투게더3' 서태지, 이지아에 대해 입 열어…"큰일인지 잘 몰랐다"

[아시아경제 온라인이슈팀] 서태지가 방송에서 전 부인이었던 배우 이지아에 대해 언급해 눈길을 끈다.
9일 방송된 KBS 2TV '해피투게더3'에는 서태지가 출연해 아내 이은성과의 결혼 과정 및 현재 아빠로서의 생활 등 자신의 일상 이야기를 털어놨다.

이날 서태지는 전 아내 이지아에 대해 처음으로 입을 열었다. 서태지는 이지아와의 관계가 처음으로 밝혀졌을 당시에 대해 "외국에 있어서 큰일인지 잘 몰랐다. 한국에 와서 알았다. 개인적인 사생활 같은 건데 피곤하게 해 드려서 굉장히 미안하다"고 전했다.

이어 서태지는 "일단 그 당시엔 나도 어렸었고 좋아하기도 해서 잘 될 거라고 생각했지만 남녀 사이가 생각처럼 잘 안 될 때가 있지 않나"라며 "그분도 힘들었을 것이다. 남자로서 다 잘못했다는 생각이 들 정도다"고 솔직한 심경을 털어놨다.
이어 서태지는 "이지아의 힐링캠프 발언에 대해 반박 보도자료를 냈다"라는 말에 "내가 무슨 범법자처럼 돼있더라"고 반박 이유를 전했다.

특히 서태지는 "나도 아기를 낳고 그랬는데 그분도 자기 일이 잘 돼서 행복하고 다 내려놓고 잘 살았으면 좋겠다고 진심으로 바란다"며 이지아의 행복을 빌어 이목을 집중시켰다.


온라인이슈팀 issue@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