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다우케미칼, 천안에 '無카드뮴 양자점' 제조시설 착공

최종수정 2014.09.25 14:36 기사입력 2014.09.25 14:36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조강욱 기자] 다우케미칼은 천안 공장에 세계 최초로 카드뮴 없는 대규모 양자점(퀀텀닷) 제조 시설을 착공한다고 25일 밝혔다.

이번에 신설되는 시설은 TV 및 기타 디스플레이 애플리케이션 수 백만대 분의 양자점 제조가 가능하다. 본격적인 양산은 내년 상반기로 예상된다.

다우케미칼은 지난해 1월 카드뮴 없는 양자점 기술과 관련해 나노코 그룹과 글로벌 라이센스 협약을 체결한 바 있다. 이 협약을 통해 다우케미칼은 나노코의 카드뮴 없는 양자점(퀀텀닷)을 전자 디스플레이 용도로 판매, 마케팅, 제조할 수 있는 글로벌 독점권을 갖게 됐다.

다우케미칼 전자재료그룹 디스플레이 사업을 총괄하는 박춘근 사장은 "이번 착공은 카드뮴을 사용하지 않으면서 탁월한 색 재현성을 추구하는 디스플레이 업계의 바람을 드러낸 것"이라며 "다우케미칼은 고객이 더욱 지속가능한 미래를 위해 특별한 제품을 만드는데 언제든 지원할 준비가 되어 있으며, 이는 고객은 물론 소비자와 환경 모두에게 이익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이어 "다우케미칼이 반도체 분야에서 폭넓은 양산 경험이 있는 만큼 디스플레이 업계는 양자점(퀀텀닷) 제품 생산 계획에 자신을 가져도 좋다"고 덧붙였다.
조강욱 기자 jomarok@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