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윤종신도 걸린 크론병, 20~30대 환자 급증 "패스트푸드 줄여야"

최종수정 2014.09.20 09:42 기사입력 2014.09.20 09:42

댓글쓰기

윤종신 크론병 앓아[사진출처='힐링캠프' 방송 캡처]

윤종신 크론병 앓아[사진출처='힐링캠프' 방송 캡처]



윤종신도 걸린 크론병, 20~30대 환자 급증 "패스트푸드 줄여야"

[아시아경제 온라인이슈팀] 최근 5년간 20~30대 젊은 층에서 만성 염증성 장 질환인 '크론병' 환자가 급증한 것으로 나타나면서 관심이 집중된 가운데 가수 윤종신의 크론병 투병 고백이 새삼 화제가 되고 있다.

지난 2012년 SBS '힐링캠프, 기쁘지 아니한가'(이하 '힐링캠프')에 출연한 윤종신은 "앓고 있는 병이 있다"며 크론병을 언급했다.

윤종신은 "이 병은 생활에 딱히 지장을 주진 않지만 평생 조심해야 되는 병이다"며 "약도 없고 완치도 없으며 원인도 모른다"고 전했다.
이어 윤종신은 "원래 술과 담배를 하면 안 되는 사람인데 그동안 병을 모른 채 계속 술과 담배를 해왔다"며 "결국 소장이 너무 좁아져서 60cm 잘라냈다"고 말해 눈길을 끌었다.

한편 지난 18일 국회 보건복지위원회 소속 김재원 의원이 건강보험심사평가원으로부터 자료를 받아 분석한 결과에 의하면 지난해 크론병 환자 1만6138명 중 20대와 30대는 각각 4711명(29.2%)과 3620명(22.4%)인 것으로 조사됐다.

또한 최근 5년간 증가율에서는 20대는 41%, 30대는 47% 증가한 것으로 나타나 20~30대 크론병 환자들이 급증한 것으로 조사됐다.

크론병은 주로 복통, 체중 감소, 설사 증상을 동반한다. 염증이 입에서 항문까지 위장관 어느 부위라도 발생할 수 있고 걸리면 평생 지속되며, 장관 협착 등의 합병증을 유발해 심하면 사망에 이를 수 있다.

김 의원은 "음식문화가 서구화되면서 크론병도 증가하고 있으므로 패스트푸드나 가공식품의 섭취량을 줄여야 한다. 또 흡연이 크론병 발생을 촉진하는 것으로 알려졌으므로 금연도 필요하다"고 전했다.

'윤종신 크론병' 소식을 접한 네티즌은 "윤종신 크론병, 윤종신도 앓았어?" "윤종신 크론병, 나도 조심해야겠다" "윤종신 크론병, 햄버거 엄청 좋아하는데" 등의 반응을 보였다.


온라인이슈팀 issue@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오프라인 사주를 온라인으로!

  • 나의전성기는 언제? 사주를 알면 인생이 보인다.
  • 이 사람과 어때요? 연인, 친구, 상사와 궁합보기
  • 대운을 내것으로! 좋은 번호가 좋은 기운을 가져옵니다.

※아시아경제 사주 · 운세 서비스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