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내그녀' 정지훈, '심쿵눈빛'으로 안방극장 매료

최종수정 2014.09.18 13:44 기사입력 2014.09.18 13:44

댓글쓰기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온라인이슈팀] 17일 첫 방송을 마친 SBS 새 수목미니시리즈 ‘내겐 너무 사랑스러운 그녀(이하 내그녀)’의 주인공 정지훈의 눈빛이 안방극장을 매료시켰다.

예기치 못한 교통사고로 사랑하는 연인을 잃은 이현욱(정지훈)의 오열로 포문을 연 ‘내그녀’는 확 달라진 정지훈의 연기에 눈을 떼지 못하게 했다.
사랑하는 사람을 갑자기 잃게 되며, 상실감과 죄책감으로 살아가던 현욱은 소은(이시아)의 동생 세나(정수정)의 전화를 받게 되고 그로 인해 세나를 찾기에 혈안이 된다.

그 과정 속에 사고 트라우마를 겪으며 고통을 겪고 있는 현욱의 모습과 심장이 멎은 사람처럼 내뱉는 차가운 눈빛은 정지훈의 달라진 연기변신은 몰입도를 높이기 충분했다.

또한 자신이 찾던 세나가 눈앞에 있음을 못 알아보다 끝내 발견하고 애잔한 눈빛을 보인 그 순간만큼은 로맨스 황태자의 귀환이라는 말이 무색하지 않을 정도로 시청자들을 빠져들게 했다.
로맨스의 황태자 정지훈의 활약이 돋보인 ‘내그녀’는 꿈 많은 드림 걸 세나와 비밀 많은 개미남 현욱의 꿈과 사랑을 그리며, 오늘 밤 10시에 2회가 방송된다.


온라인이슈팀 issue@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