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귀경길 정체 여전..오후 6~7시부터 풀릴 듯

최종수정 2014.09.08 17:02 기사입력 2014.09.08 17:02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김철현 기자] 추석인 8일 오후 곳곳에서 귀경길 정체가 이어지고 있다.

한국도로공사에 따르면 오후 4시 현재 부산→서울 소요시간은 7시간 30분(승용차·요금소 기준)으로 예상됐다.
대구→서울은 6시간 40분, 광주→서울은 6시간 50분이 걸릴 것으로 보인다. 대전→서울도 5시간 소요될 것으로 예상된다.

서울을 출발하는 차량의 예상 소요시간은 도착지별로 부산 6시간 50분, 대구 6시간, 광주 6시간 20분, 대전 4시간 10분, 울산 7시간, 강릉 3시간 50분 등이다.

경부고속도로는 서울 방향으로 총 127.15km 구간이 정체되고 있다. 서해안고속도로는 서울 방향으로 116.33km 구간에 걸쳐 거북이걸음을 하고 있다.
이날 귀경길 정체는 오후 6~7시부터 서서히 풀리기 시작할 것으로 예상된다. 도로공사는 이날 40만대의 차량이 서울로 들어오고, 성묘객과 나들이객 영향으로 46만대가 서울을 빠져나갈 것으로 내다봤다.


김철현 기자 kch@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