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65세 이상 노인 5명 중 1명 '홀로 명절'

최종수정 2014.09.07 17:46 기사입력 2014.09.07 17:46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전슬기 기자]65세 이상 노인 5명 중 1명은 명절에도 자식이나 가족과 함께하지 못하고 쓸쓸한 명절을 보내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인재근 새정치민주연합 의원이 7일 국회입법조사처와 통계청 자료를 분석한 결과 최근 4년간 우리나라 독거노인 수는 2010년 105만명에서 2013년 125만명으로 20만명 이상 크게 증가한 것으로 조사됐다.

지역별로는 경기도에 18만명, 서울에 16만명, 경상북도·경상남도·전라남도 등에 10만명 이상의 독거노인이 있었다. 이는 전체 노인인구 수 대비 5명 중 1명(20.4%) 수준이며, 2035년에는 현재 독거노인의 3배 수준인 343만명으로 증가할 전망이다.

특히 이들 독거노인 중 최저생계비 이하는 전체의 42.2%를 차지하며, 기초생활보호 등 소득보장지원은 약 31만8000명에 불과했다.

인 의원은 "소득의 양극화와 급속히 진행되는 고령화로 인해 어르신들께서 소득, 일상생활, 사회관계 등에 어려움을 겪고 있다"며 "갈수록 심각해지는 노인문제에 대해 우리 사회나 정부의 다양한 노력과 복지정책이 이들의 어려움과 아픔을 제대로 보듬어 주고 있는지 전면적인 사회안전망 점검이 필요하다”고 지적했다.
전슬기 기자 sgjun@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