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하이록코리아, 기계업종의 새로운 대표주자 <하나대투證>

최종수정 2014.09.05 06:00 기사입력 2014.09.05 06:00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정준영 기자] 하나대투증권은 5일 하이록코리아 에 대해 기계업종의 새로운 대표주자로 평하면서 투자의견 ‘매수’, 목표주가 4만5000원을 유지했다.

2011년 이후 기계업종 대부분의 주가가 하락세를 보이는 사이 하이록코리아의 주가 상승률은 200%를 넘겼다.

박무현 하나대투증권 연구원은 “하이록코리아는 상선을 배경으로 기계업종에서 유일하게 차별적인 성장세를 보여주고 있다”고 말했다. 2012·2013년 수주 및 매출 규모에 큰 변화는 없없지만 기존 해양·육상 분야 대형 프로젝트 중심 위주에서 지난해부터 상선분야로 옮아갔다. 박 연구원은 “올해 상선부문 수주량이 더욱 늘며 2년간 정체됐던 수주실적이 늘어나는 모습을 보여주고 있다”고 설명했다.

하나대투증권은 조선용 피팅업체로 출발한 하이록코리아의 40년 가까운 업력이 이익의 안정성을 높여준다고 평했다. 박 연구원은 “하이록코리아는 주요 선박의 피팅부품 설계 및 생산경험을 갖고 있어 상선수주량이 늘어날수록 부품 공급량은 늘어나지만 생산원가는 크게 늘어나지 않아 전체적인 이익은 높아지는 구조”라고 설명했다.

또 조선소의 건조과정에 대해 정통한 만큼 상선 수주 소식이 들리면 건조기간에 맞춰 해당 부품을 미리 만들어 놓을 수 있을 만큼 예측가능성이 높다는 설명이다.
박 연구원은 “다양한 전방산업을 갖고 있다는 장점과 더불어 상선시황 성장의 가장 큰 수혜를 가져가고 있다는 점이 하이록코리아의 주가 상승탄력을 더욱 높여주고 있다”면서 “하이록코리아는 기계업종의 새로운 대표주자로 바라봐야 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정준영 기자 foxfury@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