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종근당 고촌재단, 르완다서 장학사업

최종수정 2014.09.03 12:04 기사입력 2014.09.03 12:04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지연진 기자] 종근당 고촌재단이 베트남에 이어 르완다 대학생을 대상으로 장학사업을 실시한다.
종근당 고촌재단은 2일 르완다 국립대학에서현지 장학생 10명에 장학증서를 수여한 뒤 기념촬영을 했다.

종근당 고촌재단은 2일 르완다 국립대학에서현지 장학생 10명에 장학증서를 수여한 뒤 기념촬영을 했다.

썝蹂몃낫湲 븘씠肄

종근당 고촌재단은 지난 2일 르완다 국립대학 강당에서 김두현 고촌재단 이사장, 황순택 르완다 주재 한국대사, 필립 코튼 르완다 국립대학 의과대학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2014년도 장학증서 수여식을 진행했다고 3일 밝혔다.

종근당 고촌재단은 올해 르완다 국립대학 장학생 10명에게 1인당 연간 1000달러가량의 등록금을 졸업 때까지 전액 지원한다.
지난해부터 시작한 베트남 장학사업도 호찌민 대학뿐만 아니라 하노이 국립대학으로 지원 범위를 넓혀 운영할 계획이다.

종근당고촌재단은 1973년 기업 이윤의 사회환원을 목표로 종근당 창업주 고(故)고촌(高村) 이종근 회장의 사재로 설립된 장학재단이다.

지금까지 약 6400명의 장학생에게 장학금을 지원하고 지방 출신 대학생을 위해 무상지원 기숙사를 운영하는 등 다양한 장학사업을 진행 중이다.
지연진 기자 gyj@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