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한화건설, 아파트 단지와 북악로·정릉과의 절묘한 조화

최종수정 2014.08.27 13:33 기사입력 2014.08.27 13:33

댓글쓰기

[제9회 아시아건설종합대상]재건축부문

[아시아경제 박혜정 기자]재건축대상을 받은 한화건설의 '정릉 꿈에그린'은 자연과 도심의 조화를 잘 구현했다는 평가를 받는다. 정릉 꿈에그린은 서울 성북구 정릉동 539-1번지 일대를 재건축했다. 위치상 자연을 배경으로 한다. 단지 뒤편에 북악산로가 있고 오른쪽으로는 유네스코 지정 세계문화유산인 정릉(태조왕비 신덕왕후릉)이 걸어서 10분 거리다.

이 단지는 천혜의 자연 경관을 가까이하면서도 도심의 장점을 누릴 수 있다. 지하철 4호선 성신여대입구역, 길음역을 이용할 수 있고 내부순환로, 북부간선도로를 타면 서울 도심에 접근하기도 쉽다. 2016년 경전철 우이~신설 연장선이 개통되면 정릉삼거리역(가칭)이 정릉 꿈에그린 단지 5분 내 거리로 들어온다. 지하철 1·2·4호선 등 주요 수도권 지하철 노선으로 환승할 수 있는 초역세권 단지인 셈이다. 생활여건도 좋다. 인근에 아리랑시장, 정수·숭덕초등학교가 있으며 길음뉴타운, 성신여자대학교, 한성대학교 등이 가까워 이 지역의 다양한 편의시설을 누릴 수 있다.
한화건설 CI

한화건설 CI

썝蹂몃낫湲 븘씠肄

정릉 꿈에그린 자체의 상품성도 주목할 만하다. 이 단지는 지하 5층, 지상 12~20층 8개동, 전용면적 52~109㎡ 349가구 규모다. 이중 145가구가 일반 분양된다. 일반 분양 가구의 83%는 전용 85㎡ 이하 중소형으로 이뤄졌다. 일반 분양 아파트의 분양가는 3.3㎡ 당 1299만원대로 인근 돈암동·길음동에 비해 저렴하다.
일부 아파트 저층은 특화설계를 적용해 테라스 하우스로 조성된다. 태양광 발전 시스템, 우수재활용 시스템 등 신재생 에너지를 적용해 친환경 건축물 우수 등급과 에너지 효율 등급 1등급 예비인증을 획득하기도 했다. 또 입주민들이 이용하기 편리하도록 피트니스 센터, 도서관, 경로당, 보육시설 등이 들어선 커뮤니티 센터를 저층에 배치했다. 홈네트워크 시스템, 무인택배시스템, 주차관제 시스템 등 최첨단 시설도 빼놓지 않았다.

한화건설 관계자는 "성북구는 2008년 이후 분양물량이 적고 일부 주거지가 노후 돼 신규 분양수요가 많은 편"이라면서 "정릉 꿈에그린은 중소형 평형대로 구성돼 희소성이 높을 뿐만 아니라 첨단 기능을 갖춘 새 아파트로 인기가 높을 것으로 예상된다"고 말했다.

박혜정 기자 parky@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