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미국기자 참수에도 오바마 대통령 "공습중단 없어…가차없이 행동할 것"

최종수정 2014.08.21 07:15 기사입력 2014.08.21 07:15

댓글쓰기

버락 오바마 미국 대통령

버락 오바마 미국 대통령


[아시아경제 온라인이슈팀] 미국기자 참수에도 오바마 대통령 "공습중단 없어…가차없이 행동할 것"

버락 오바마 미국 대통령이 이라크 반군 '이슬람국가(IS)'의 미국인 기자 참수에 대해 단호한 입장을 내비치며 공습중단은 없을 것이라고 못박았다.

20일(현지시간) 오바마 대통령은 "(IS의 미국인 기자 참수는) 그들(IS)을 물리치기 위한 미국의 폭격 활동을 방해하지 못할 것"이라고 밝혔다. 오바마는 "미국은 우리 국민들을 보호하기 위해 해야 할 일을 지속적으로 수행할 것"이라며 공습중단은 없을 것임을 분명히 전했다.

이어 "(미국은) 방심하지 않을 것이며, 가차 없이 행동할 것"이라고 밝혔다.

오바마대통령이 이와 같은 발언을 한 이유는 지난 19일 유투브에 올라온 한 동영상 때문. 지난 19일 IS는 미국인 프리랜서 기자 제임스 라이트 폴리에 대한 살해 동영상을 유투브에 올린 바 있다. 이 동영상이 공개된 지 하루 만에 이번 오바마 대통령의 발언이 나온 것이다.
해당 동영상에서 폴리는 이라크 IS 무장단체를 공습하는 오바마 대통령을 비난하는 내용의 성명서를 읽었다. 이어 동영상이 끝날 때쯤 폴리는 참수 당했고, 스티븐 소틀로프로 확인된 두 번째 미국인이 등장했다.

이후 동영상 속 검은 마스크를 뒤집어 쓴 한 군인은 "이 미국시민(소틀로프)의 목숨은, 오바마 당신의 다음결정에 달려있다"고 발언했다. 만일 미국이 공습을 멈추지 않을 경우, 두 번째 미국인을 폴리에 이어 희생시키겠다고 암시한 것이다.

하지만 오바마 대통령은 소틀로프에 대한 언급 없이 "짐 폴리의 생명은 이 살인자들(IS)과 극명히 대조 된다"며 "그 어떤 신도 테러리스트들이 하는 짓을 견디지 않을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오바마 대통령은 이달 초 미군의 이라크 내 무장단체 IS에 대한 공습을 승인한 바 있다. 이는 이라크 북부지역의 미군과 외교관들을 보호하기 위한 조치이다.

미국기자 참수 소식을 접한 네티즌은 "미국기자 참수, 오바마 대통령 의지가 결연하네" "미국기자 참수, IS 정말 잔인한 단체네" "미국기자 참수, 더 이상의 희생이 없길"등의 반응을 보였다.


온라인이슈팀 issue@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