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삼성전자 한국총괄과 장흥군 다문화가정 함께 나눈 행복여행

최종수정 2014.08.20 15:53 기사입력 2014.08.20 15:53

댓글쓰기

장흥군(군수 김성) 다문화가정 40명은 지난 18일 화순군 운주사와 삼성전자 광주공장 견학, 송정리 재래시장에서 장보기 등으로 행복한 시간을 가졌다.

장흥군(군수 김성) 다문화가정 40명은 지난 18일 화순군 운주사와 삼성전자 광주공장 견학, 송정리 재래시장에서 장보기 등으로 행복한 시간을 가졌다.


"다문화가정 삼성전자 광주공장 견학"


[아시아경제 노해섭 기자]장흥군(군수 김성) 다문화가정 40명은 지난 18일 화순군 운주사와 삼성전자 광주공장 견학, 송정리 재래시장에서 장보기 등으로 행복한 시간을 가졌다.

이번 행사는 삼성전자 한국총괄 서부지사(지사장 김재훈)의 후원으로 장흥군과 다문화가족지원센터가 연계해 진행했다.

이번 여행을 통해 다문화여성들은 왜적의 침입으로부터 나라를 지키기 위해 운주사 천불천탑을 조성하게 된 의미를 알게 되었다.

삼성전자 광주공장에서 냉장고 제작과정을 견학하며 냉장고와 세탁기 등 전자제품 사용법을 교육 받았으며, 삼성전자에서 제공한 온누리상품권으로 송정리 재래시장에서 맘에 드는 가방과 신발, 가족들의 보양식을 위해 닭을 사는 등 장보기의 재미를 톡톡히 맛보았다.

삼성전자 한국총괄은 2012년부터 장흥군과 자매결연을 인연으로 사랑의 러브하우스, 화상어린이 치료비, 경로당 물품, 사랑의 김장김치 등을 장흥군에 꾸준히 지원하고 있다.
필리핀에서 온 뱅씨는 “한국에 온 지 15년 째 되었지만 냉장고와 세탁기를 사용하는데 어려움이 많았는데 상세히 가르쳐주셔서 좋았고 재래시장에서 가족들의 건강을 위해 백숙 재료를 구입했다”며 “특별한 여행을 선물해준 삼성전자와 장흥군에 감동했다”고 말했다.
장흥군(군수 김성) 다문화가정 40명은 지난 18일 화순군 운주사와 삼성전자 광주공장 견학, 송정리 재래시장에서 장보기 등으로 행복한 시간을 가졌다.

장흥군(군수 김성) 다문화가정 40명은 지난 18일 화순군 운주사와 삼성전자 광주공장 견학, 송정리 재래시장에서 장보기 등으로 행복한 시간을 가졌다.


장흥군 관계자는 “다문화가족이 가전제품을 이해하는데 어려움이 많아 열심히 질문하는 모습을 보며 우리나라에 적응하려는 적극적인 모습이 느껴졌다”며 “재래시장에서 맘에 드는 상품을 고르며 즐거워하는 모습이 행복해 보였다. 장흥군 다문화가정에 행복한 여행을 선물해주신 삼성전자 한국총괄에 감사드린다”고 밝혔다.

삼성전자 한국총괄 관계자는 “다문화가족이 한국에 잘 적응하고 살아가길 바라고 즐거워하는 모습을 보며 보람을 느꼈다”며 “ 앞으로도 더 좋은 프로그램으로 지원하도록 힘쓰겠다”고 전했다.

노해섭 기자 nogary@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