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섬유산업연합회 신임회장에 성기학 영원무역 회장

최종수정 2014.08.19 15:42 기사입력 2014.08.19 15:42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배경환 기자] 한국섬유산업연합회(이하 섬산련)는 19일 임시총회를 열고 임기가 만료된 노희찬 회장의 후임으로 성기학 영원무역 회장을 제13대 섬산련 회장으로 선출했다고 밝혔다.

한국섬유산업연합회 신임 회장에 선임된 성기학 영원무역 회장 /

한국섬유산업연합회 신임 회장에 선임된 성기학 영원무역 회장 /

성 신임 회장은 1947년 서울 출생으로 서울대 무역학과를 졸업했다. 이후 1974년 (주)영원무역을 창업해 해외유명 아웃도어 및 스포츠브랜드에 주문자상표부착생산(OEM) 제품을 수출하는 세계적인 아웃도어 전문업체로 성장시켰다.

특히 지난 1997년에는 세계적인 아웃도어 브랜드인 노스페이스를 국내에 론칭, 시장을 선도하며 업계 1위 브랜드로 국내 아웃도어 시장 확대에 크게 기여한 바 있다.

또 지역사회에 대해 공헌하는 기업의 사회적 책임의 중요성을 강조하며 국경없는 기부활동, 적극적인 조림 및 환경보호 활동 등 해외투자국 지역사회발전에도 적극 나서고 있다.

이같은 공로를 인정받아 지난 2008년 섬유패션산업 발전에 기여한 공로로 금탑산업훈장을, 2010년 세계 곳곳의 저소득층을 위한 지속적인 사회 공헌활동 공로로 국제월드비전 총재상을 수상하기도 했다. 현재 한·방글라데시 경제협력위원회 위원장, 박영석 탐험문화재단 이사장, 사단법인 선농문화포럼 이사장을 맡고 있다.
배경환 기자 khbae@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