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김대중 전 대통령 서거 5주기 추도식 열려

최종수정 2014.08.18 09:40 기사입력 2014.08.18 06:24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손선희 기자] 고(故) 김대중 전 대통령 서거 5주기 추도식이 18일 오전 10시 서울 동작동 국립현충원에서 열린다.

이날 추도식에는 정의화 국회의장과 김무성 새누리당 대표, 박영선 새정치민주연합 국민공감혁신위원장, 천호선 정의당 대표, 이정희 통합진보당 대표 등 정치권 인사들과 이희호 여사 등 유족이 참석한다.

추도식은 추모위원장인 정 의장의 추도사에 이어 김 전 대통령의 육성 영상 상영, 종교행사, 유족대표 인사 등의 순서로 진행된다. 참석자들은 이어 김 전 대통령 묘역으로 이동해 헌화와 분향을 할 예정이다.

앞서 김대중평화센터(이사장 이희호)는 이번 추도식을 위해 '5주기 추모위원회'를 구성해 김석수 전 국무총리와 정 의장을 각각 명예위원장 및 추모위원으로 위촉했다. 또 5부 요인과 정당대표, 종단 대표, 경제 5단체장 등 600여명을 추모위원으로 임명했다.

한편 북한 측은 전날 오후 개성공단에서 김양건 노동당 통일전선부장 겸 대남담당 비서를 통해 방북한 박지원 새정치민주연합 의원과 임동원 전 통일부 장관, 김 전 대통령의 차남인 김홍업 전 의원 등에게 김정은 북한 국방위원회 제1위원장 명의의 추모 화한을 전달한 바 있다.
손선희 기자 sheeson@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