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통합진보당 "평화와 통일을 위한 첫걸음은 5·24조치 해제"

최종수정 2014.08.15 11:16 기사입력 2014.08.15 11:16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나주석 기자] 통합진보당은 광복절 논평을 통해 대북지원을 전면중단한 '5·24조치'를 해제해야 한다고 밝혔다.

홍성규 통합진보당 대변인은 15일 서면 논평을 통해 "무작정 흘러가는 시간을 억지로 멈춰 세워서라도 이제 '평화와 통일'을 위한 구체적 방도를 내어놓아야 한다"며 "그 첫 걸음은 5·24조치 해제"라고 주장했다.

그는 "개성공단을 제외하고 모든 남북 경제협력이 중단된 지 벌써 5년째"라며 "5·24조치 해제로부터 이제 '화해와 협력', '평화와 통일'로의 방향을 명확히 해야 한다"고 밝혔다.

홍 대변인은 "최근 박근혜 대통령이 직접 힘을 실어 발족한 통일준비위원회 안에서도 '5·24조치 해제'의 필요성이 제기되고 있다"며 "박근혜 정권의 과감한 결단을 강력히 촉구한다"고 전했다.

그는 "취임 1년 반이 되도록 박근혜 정권은, 남북관계를 최악으로 파탄, 동결시켰던 전임 정권의 수준에서 단 한 발자국도 앞으로 나아가지 못하고 있다"며 "한반도 신뢰프로세스니, '통일대박' 드레스덴 구상이니 요란하긴 했으나 공허한 말장난에 머물고 있다"고 비판했다.
나주석 기자 gonggam@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