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컨콜]KT "이익 정상화 시점, 아직 정해지지 않았다"

최종수정 2014.07.29 16:33 기사입력 2014.07.29 16:33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권용민 기자] KT 가 29일 2014년 2분기 실적발표 컨퍼런스콜을 통해 "일시적으로 훼손됐던 기업 경쟁력 회복을 위해 통신에 주력할 것"이라며 "동시에 그룹의 역량을 집중해 향후 ICT 리더로 도약할 것"이라고 밝혔다.

이어 "가장 먼저 인력감출을 통해 경영을 효율화 했고, ICT 역량을 집중하고 재무구조를 개선하기 위해 자회사 매각을 결정했다"고 덧붙였다. 이익 정상화 시점에 대해서는 "구체적인 타임라인을 정하고 있지는 않다"고 설명했다.


권용민 기자 festym@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