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제주항공, 8월 中 2개 노선 신규 취항

최종수정 2014.07.28 10:18 기사입력 2014.07.28 10:18

댓글쓰기

8월9일 인천~자무쓰, 8월22일 인천~스자좡 정기노선 신규취항


[아시아경제 황준호 기자] 제주항공이 8월부터 우리나라와 중국을 연결하는 2개 노선을 신설한다.

제주항공은 지난 5월 국토교통부로부터 배분 받은 국제항공운수권을 활용해 오는 8월9일부터 인천~자무쓰, 8월22일부터 인천~스자좡 노선에 취항한다고 28일 밝혔다.

제주항공은 이에 따라 기존 취항 중인 인천~칭다오, 옌타이 노선에 이어 총 4개 중국 정기 노선을 운영한다.

자무쓰는 중국 동북부 헤이룽장성 동부 중심지로 재중동포들이 많이 거주하는 곳이다. 제주항공은 주 1회 운항을 시작해 동계 운항기간부터 주 2회 증편 예정이다.

스자좡은 중국 허베이성 화베이 평원 서부의 신흥공업지대다. 중국의 '그랜드캐넌'으로 불리는 타이항산(太行山)의 아찔한 산세와 깊은 협곡은 물론 다양한 중국역사를 체험할 수 있다.
또한 제주항공은 현재 주3회(화?목?일) 운항 중인 인천~옌타이 노선의 운항횟수를 8월9일부터 주4회(화?목?토?일)로 증편한다. 인천~칭다오 노선은 현재 주7회(매일) 운항하고 있다.

제주항공은 또 다음달께 우리나라 청주를 기점으로 난징, 원저우, 허페이 등 7개 도시에 부정기편을 띄울 계획이다.

제주항공 관계자는 "새로운 운수권 확보로 중국의 새로운 도시에 신규취항할 수 있게 된 것은 미래 성장전략에 많은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며 "향후 중국 하늘길도 LCC 중심으로 시장이 재편될 수 있는 계기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황준호 기자 rephwang@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