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신한금융투자, 상반기 고객 수익률 우수직원 선정

최종수정 2014.07.23 10:07 기사입력 2014.07.23 10:07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송화정 기자]고객수익률을 직원평가에 반영하는 신한금융투자는 2014년 상반기 고객수익률 우수직원 10명을 선정하고 그 결과를 23일 발표했다.

우수직원 10명은 2월부터 6월까지 평균 29.5%(코스피 상승률 4.3%) 수익률을 기록했다. 그 중 영업부 유진관 PB팀장이 72.2% 수익률을 보이며 1위에 올랐고 40%를 기록한 압구정지점 송윤영 PB팀장, 27.5%의 구월동지점 안경섭 PB팀장이 뒤를 이었다. 유진관 팀장은 미국시장의 강세를 예측한 해외주식 투자가 적중해 글로벌 포트폴리오 전문가의 면모를 보여줬다.

눈에 띄는 결과는 비(非)브로커리지 자산비중이 증가하면서도 우수한 수익률을 기록한 직원들이 늘어났다는 점이다. 이는 안정적인 리테일 비즈니스 모델로의 변화가 순조롭게 진행되고 있다고 풀이될 수 있다. 울산지점 안진모 PB팀장, 목동지점 박말순 PB팀장, 대구지점 서성훈 PB는 주식 자산과 금융상품 자산 비율이 6:4로 균형을 이루면서도 20%가 넘는 수익률을 기록했다. 금융상품 수익률은 주가연계증권(ELS) 기여도가 가장 큰 것으로 나타났다.

신한금융투자는 2012년 강대석 사장 취임 후 '고객이 돈 벌어야 직원도 행복하고, 회사도 수익 난다'는 강 사장의 경영철학을 바탕으로 고객수익률을 직원 평가에 반영하기 시작했다. 올해부터는 주식 수익률에 금융상품 수익률까지 더한 '고객 총자산 수익률 평가 시스템'을 도입하고 700여 명의 수익률을 매월, 분기, 연간 단위로 평가하고 포상과 인사평가, 성과급에 반영하고 있다.

박석훈 리테일그룹 부사장은 "고객 수익을 창출할 수 있는 금융전문가 양성을 위해 모든 지원을 아끼지 않고 있다"며 "신한금융그룹이 지향해 온 고객중심의 영업문화를 통해 신뢰받는 금융회사의 모델을 만들어 갈 것"이라고 강조했다.
신한금융투자, 상반기 고객 수익률 우수직원 선정

신한금융투자, 상반기 고객 수익률 우수직원 선정


송화정 기자 pancake@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