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비정상회담 유세윤 "잠든 장동민 깨우려 '야동' 틀었다"…과거 폭로

최종수정 2014.07.08 14:06 기사입력 2014.07.08 14:06

댓글쓰기

비정상회담에 출연한 유세윤과 장동민(사진: JTBC 방송화면 캡처)

비정상회담에 출연한 유세윤과 장동민(사진: JTBC 방송화면 캡처)


[아시아경제 온라인이슈팀] 비정상회담 유세윤 "잠든 장동민 깨우려 '야동' 틀었다"…과거 폭로

유세윤과 장동민의 과거 에피소드가 웃음을 자아내고 있다.

7일 방송된 JTBC '국경 없는 청년회-비정상회담' 1화에선 한국에 익숙한 외국인 11명과 전현무, 성시경, 유세윤, 장동민 등이 출연했다.

이날 방송에서 장동민은 "유세윤은 극도의 개인주의다. 본인이 피해도 주지 않고 도움도 주지 않는다"라며 "유세윤은 자취방에서 친구들이랑 술을 마시다가 여자 후배들이 집에 가고 나면, 술자리가 계속 되든 말든 혼자 방 한 쪽에 이불을 깔고 이어폰을 귀에 꽂고 잔다. 다음 날 혼자 조용히 일어나서 학교에 가던 친구다"라고 폭로했다.

이에 유세윤은 "사실 아침에 친구들을 깨우다가 한 달 내내 수업을 지각했다. 기타를 치고 노래를 불러도 안 일어나더라. 그래서 나중에는 야한 비디오를 틀었더니 그 소리에 깨어나더라"고 변명했다.
비정상회담은 전세계 각국의 청년들이 출연해 한국 청년이 직면한 현실적 문제에 대해 토론하는 새로운 형식의 글로벌 토크쇼다. 매주 월요일 오후 11시 JTBC에서 방송된다.

비정상회담 유세윤과 장동민의 사연을 접한 누리꾼은 "비정상회담 유세윤 장동민, 역시 뼈그맨" "비정상회담 유세윤 장동민, 기욤패트리 잘 생겼다" "비정상회담 유세윤 장동민, 제임스후퍼가 누구야" "비정상회담 유세윤 장동민, 장위안 잘 생겼다" 등의 반응을 보였다.


온라인이슈팀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