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이랜드, 中 최고급 백화점 VIP 1500명 한류 관광 유치

최종수정 2014.07.08 10:19 기사입력 2014.07.08 10:19

댓글쓰기

중국 상하이 영안백화점 남경동로점

중국 상하이 영안백화점 남경동로점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임혜선 기자]이랜드그룹은 중국 최고급 백화점 VIP고객 1500명의 한류 관광을 유치했다고 8일 밝혔다.

이번에 성사된 VIP고객 유치는 이랜드와 오랜 인연으로 신뢰를 쌓아왔던 중국 국영 유통 그룹인 바이렌그룹의 최고 경영진과 이랜드의 최고 경영층간의 의사 결정에 따른 것이다.
이번 바이렌 백화점 VIP 고객들은 중국 내에서도 최상류층으로 경제적, 사회적 위치가 상당한 고객군으로 알려져 있어 관광객 유치의 경제적 효과는 물론 한류의 중국 내 홍보에도 큰 역할을 할 것으로 이랜드는 기대하고 있다.

이랜드 중국법인 관계자는 "창립 25주년을 맞은 바이렌 그룹이 자사의 VIP고객 행사를 고민하던 중 이랜드가 제안한 '별에서 온 그대'의 촬영지인 이랜드크루즈와 케이팝, 케이-드라마 등 한류를 압축적으로 볼 수 있는 와팝 공연을 선택하게 됐다"면서 "그동안 중국 관광객들의 한류 관광의 불만과 문제점을 잘 알고 있는 만큼 이번 VIP 관광객에게 한국을 대표한다는 심정으로 제대로 된 한류를 보여 줌으로써 재 방문율을 높일 계획"이라고 말했다.

다음달 말부터 9월초까지 3차에 걸쳐 입국하는 관광단은 한류 공연인 와팝, 이랜드크루즈를 비롯해 정통 한정식, 북촌한옥마을, 경북궁, 명동, 홍대 신촌 등을 둘러보게 된다. 여행단의 공항 출발부터 귀국까지 전 프로그램을 중국이랜드 여행사업부가 맡는다.
바이렌 그룹은 대형백화점, 쇼핑몰 외에도 슈퍼와 편의점까지 1만여개의 유통 매장을 보유하고 있으며, 매출 25조원 규모의 중국 최대 유통그룹이다.

한편 4분기에는 홍콩 신세계 백화점 그룹과의 제휴로 프리미엄 고객의 한국 관광이 예정 돼 있다. 이랜드는 네트워크를 구축하고 있는 중국 내 상위 50여개 대형 유통그룹 고객을 대상으로도 한류 관광객 유치를 확산 시킬 계획이다.

임혜선 기자 lhsro@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