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올뉴 캐딜락 CTS 국내 상륙…럭셔리 5450만원

최종수정 2014.06.23 13:44 기사입력 2014.06.23 13:44

댓글쓰기

캐딜락 올 뉴 CTS

캐딜락 올 뉴 CTS


[아시아경제 임선태 기자]GM코리아는 23일부터 중형 럭셔리 세단의 기준을 한 단계 끌어올릴 신차 '올뉴 캐딜락 CTS'의 본격적인 국내 판매에 돌입한다고 밝혔다.

올뉴 CTS는 동급 최대 크기의 차체와 최고 수준의 엔진 성능, 최첨단 사양을 갖추고 럭셔리 모델 5450만원, 프리미엄 모델 6250만원의 공격적인 가격으로 출시된다.
올뉴 CTS는 국내 수입차 시장 내 최대 규모인 중형 럭셔리 세단 세그먼트에서 캐딜락을 완전히 새롭게 포지셔닝하는 CTS의 3세대 모델이다.

캐딜락은 글로벌 차원에서 새로운 아키텍처를 적용한 신차를 중심으로 완전히 새로운 브랜드 이미지와 제품 라인업을 구축하고 있다. 그 대표주자인 올뉴 CTS는 캐딜락 제품 포트폴리오의 핵심 역할을 담당해 온 CTS 세단의 신모델이다.

올뉴 CTS는 기존 모델 대비 전장은 120㎜ 길어지고 전고는 25㎜ 낮아진 반면 무게는 130㎏ 이상 가벼워져 스타일과 성능 측면에서 대폭적인 개선이 이뤄졌다. 한층 견고하고 날렵해진 경량 차체와 결합된 2.0ℓ 직분사 터보엔진은 최고출력 276마력의 강력한 성능을 바탕으로 민첩한 운동 성능을 발휘한다.
GM코리아는 올뉴 CTS 마이크로사이트(www.allnewcts.co.kr)를 오픈해 차량의 특장점을 비롯한 브랜드 스토리를 시각적으로 제공하고, 시승을 희망하는 고객의 신청을 받아 올뉴 CTS를 직접 경험할 수 있는 시승 기회를 제공할 예정이다.

장재준 GM코리아 사장은 "올뉴 CTS는 독일의 뉘르브르크링 서킷에서 극한에 이르는 테스트와 정밀한 튜닝 작업을 통해 역동적이면서도 세련된 주행 성능을 완성했다"며 "새로운 캐딜락의 진정한 가치를 담은 올뉴 CTS는 강력한 퍼포먼스와 편안함, 안전성을 동시에 추구하는 국내 고객들에게 차원이 다른 드라이빙 경험을 선사할 것"이라고 말했다.


임선태 기자 neojwalker@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