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대웅제약 나보타, 태국 허가 완료

최종수정 2014.06.09 10:25 기사입력 2014.06.09 10:25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이창환 기자] 대웅제약 은 자체 개발한 보톡스 제제 나보타(NABOTA)가 지난 달 태국 식약청(TFDA)으로부터 허가를 취득했다고 9일 밝혔다.

태국은 아시아의 핵심 미용성형 시장으로 대웅제약은 프리미엄 마케팅을 통해 태국 시장 공략에 본격적으로 나설 예정이라고 설명했다. 태국은 특히 아시아 국가 중 의약품 등록이 까다로운 나라로 향후 아시아 수출시장 진출 시에도 유리한 입지를 갖게 될 것으로 회사 측은 전망했다.

대웅제약은 오는 8월부터 태국 내 300명의 전문가 및 VIP를 대상으로 론칭 심포지엄을 진행할 계획이다. 태국 소비자들의 니즈를 반영해 국내에서 성행하는 시술법 소개, 현지에 맞는 다양한 시술법 개발 등을 통해 태국시장을 본격적으로 확대해 나갈 방침이다.

현재 태국은 거대한 미용성형시장을 형성하고 있으며 그 중에서도 보툴리눔톡신 시장은 급속도로 규모가 확대, 다양한 브랜드의 제품들이 판매되고 있다. 이에 대웅제약은 기존 제품과 차별되는 나보타의 프리미엄 이미지를 구축하기 위해 나보타의 최신 특허, 고순도의 보툴리눔톡신 개발, 미국 수출 등의 강점을 토대로 태국 시장을 공략할 계획이다.

대웅제약 관계자는 “이미 태국에서 1위 제품으로 자리매김한 필러 ‘퍼펙타(DNC)’와의 시너지 효과를 통해 아시아 주요 미용성형 분야에서 1등이 될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며 “2015년 태국 시장에서 약 100억원의 매출을 목표로 하고 있으며 향후 10년 안에 글로벌 시장 1조원 매출이 궁극적인 목표”라고 말했다.
한편 나보타는 대웅제약이 5년간 연구를 통해 자체 기술로 개발한 고순도 보툴리눔톡신 제제로 현재 60여개국에 약 7000억원 규모의 수출 계약을 체결했다. 2017년 까지 미국, 유럽, 남미, 중동 등 각국의 식약청 허가도 앞두고 있다.


이창환 기자 goldfish@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