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대웅제약, '우루사 최신지견 두번째 이야기' 발간

최종수정 2014.05.29 13:19 기사입력 2014.05.29 13:19

댓글쓰기

김호각 이사장(왼쪽), 이종욱 사장(오른쪽)

김호각 이사장(왼쪽), 이종욱 사장(오른쪽)


[아시아경제 이창환 기자] 대웅제약 은 지난 28일 강남구 삼성동에 위치한 그랜드인터컨티넨탈호텔에서 ‘우루사 최신지견 두번째 이야기’ 책자 발간을 기념하는 행사를 진행했다고 29일 밝혔다.

‘우루사 최신지견 두번째 이야기’는 우루사의 약리기전과 질환별 효과 뿐만 아니라 새롭게 증명되고 있는 UDCA(우루소데옥시콜린산)의 효과에 대한 정보들을 전 세계의 저명한 학자들이 발표한 논문에서 발췌, 집대성한 책이다. 책에 수록된 학술 데이터의 감수기간만 2년 이상이 소요됐으며 국내 저명한 의학자 20여명이 책의 발간에 참여했다.

이번 발간식은 ‘우루사 최신지견 두번째 이야기’를 통해 우루사의 임상학적 가치를 소개하기 위해 마련된 행사로 대한췌담도학회 김호각 이사장을 비롯, 이상협 교수(서울대), 장재영 교수(순천향대) 등 관련 전문가 100여명이 참석했다.

이종욱 대웅제약 대표는 환영사에서 “지난 50여년간 우루사는 많은 분들의 격려와 성원에 힘입어 간담췌 치료영역에서 독보적인 의약품으로 자리매김할 수 있었다”며 “앞으로도 비만환자 체중 감소시 담석예방, 인슐린 저항성 개선효과 등 추가적인 적응증 확대를 통해 다양한 치료 기회를 제공할 수 있도록 더욱 매진할 것”이라고 말했다.

두 개의 강의가 진행된 이번 행사는 김호각 이사장이 좌장을 맡고 이상협 교수가 연자로 나서 'UDCA, 담석 관리의 필수 성분'이란 주제를 발표했으며 두번째 강의는 장재영 교수가 연자로 나서 '비알콜성 지방간염에서 우루소데옥시콜린산의 역할'이란 주제로 발표했다.
대웅제약 우루사PM 박상욱 부장은 “우루사는 2020년 매출 2000억원을 목표로 하고 있는 대웅제약의 대표 제품으로 우수한 효능을 널리 알리고자 이번 책자를 발간하게 됐다”며 “현재 고용량 UDCA의 새로운 효능들이 점점 밝혀지고 있어 향후 우루사는 세계적인 대표 브랜드로 자리매김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이창환 기자 goldfish@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