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EDCF사업 베트남판 '원효대교' 준공식…추경호 차관 참석

최종수정 2014.06.08 14:51 기사입력 2014.06.08 14:51

댓글쓰기

추경호 차관이 8일 하노이 서북부 홍강 유역에 위치한 빈팅교량 건설사업 착공식에 참석해 기념사를 하고 있다.

추경호 차관이 8일 하노이 서북부 홍강 유역에 위치한 빈팅교량 건설사업 착공식에 참석해 기념사를 하고 있다.

[아시아경제 이경호 기자]한국의 대외경제협력기금(EDCF)사업으로 진행되는 베트남 빈틴교량 준공식이 8일 베트남 수도 하노이시에서 열렸다고 기획재정부가 밝혔다. 준공식에는 우리측을 대표해 추경호 기재부 1차관이 참석했으며 베트나에서는 응웬 떤 중 총리와 황 쭝 하이 부총리, 교통·건설·재무장관을 비롯해 각계 인사들이 참석했다.

기재부에 따르면 총 1억달러 규모의 이 사업은 EDCF을 통해 베트남에 지원중인 사업 가운데 최대 규모. 우리의 '원효대교'와 모양과 공법이 유사해 베트남 스타일의 '원효대교'로 평가된다. 규모에 있어서도 하노이 홍강에 있는 기존 5개의 교량과 현재 시공중인 2개의 교량보다 긴 홍강의 최장 교량(연장 4.4㎞)이다.

빈틴교량은 하노이 외곽을 순환하는 제5번 링로드(서울의 외곽순환도로에 해당) 366㎞ 구간 중 하노이 서북부에 위치한 손떠이와 빈틴 지역을 연결해 이 지역의 물류비용을 절감하고 교통불편도 해소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

기재부는 "호치민, 메콩델타와 함께 베트남의 3대 산업중심지인 홍강델타 북부지역의 경제개발을 촉진하게 될 것으로 기대된다"면서 "1억달러 규모의 대형 인프라사업에 대한 성공적 진행으로 향후 베트남에서 추진될 5억달러 내외의 초대형 국책사업에 대한 우리기업의 수주 가능성을 높일 수 있을 것"으로 기대했다.
추경호 차관이 8일 베트남 하노이 서북부 홍강유역 빈팅교량 착공식에 앞서  응웬 떤  중 베트남 총리와 면담을 하고 있다.

추경호 차관이 8일 베트남 하노이 서북부 홍강유역 빈팅교량 착공식에 앞서 응웬 떤 중 베트남 총리와 면담을 하고 있다.


세종=이경호 기자 gungho@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