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지방선거결과, 강구덕 당선자 단 2표차 엇갈린 희비 "초박빙 승부"

최종수정 2014.06.05 15:35 기사입력 2014.06.05 15:35

댓글쓰기

▲금천구 제 2선거구에서 강구덕 당선자가 단 2표차로 승리를 거뒀다. (사진: 중앙선거관리위원회 홈페이지 캡처)

▲금천구 제 2선거구에서 강구덕 당선자가 단 2표차로 승리를 거뒀다. (사진: 중앙선거관리위원회 홈페이지 캡처)

[아시아경제 온라인이슈팀] 지방선거결과, 강구덕 당선자 단 2표차 엇갈린 희비 "초박빙 승부"

6.4 지방선거의 개표가 사실상 마무리되면서 각 지역구별로 당선자의 윤곽이 드러났다. 특히 금천구 제2선거구에선 강구덕 새누리당 서울시의회 의원 후보가 이원기 새정치민주연합 후보와의 접전 끝에 단 2표 차 승리를 거뒀다.

중앙선거관리위원회는 5일 "강구덕 후보가 5만8429명 금천구민의 표 중 2만7202표를 획득, 47.77%의 득표율로 거뒀다"고 전하며 "개표 결과 이원기 후보 역시 강 후보와 같이 47.77%의 득표율을 얻은 것으로 집계됐다"고 밝혔다.

하지만 이 후보가 얻은 표는 2만7200표로 강 후보보다 단 2표가 적었다. 말 그대로 '초박빙' 승부였다.

한편 강구덕 당선자는 한 언론매체와의 통화에서 "개표소 밖에서 밤을 새며 결과를 지켜봤다"면서 "2표 차로 당락이 결정된 것은 단지 내가 운이 좋았기 때문이라고 생각한다"고 소감을 전했다.
또한 "나를 지지해주고 믿어준 분들의 믿음이 통했던 것이라 생각한다"며 "열심히 발로 뛰어 성원에 보답하고 싶다"고 밝혔다.


온라인이슈팀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