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빅맨', 시청률 상승하며 '닥터이방인' 바짝 추격…월화극 왕좌 탈환?

최종수정 2014.06.04 16:51 기사입력 2014.06.04 07:37

댓글쓰기

드라마 '빅맨' 포스터/KBS 제공

드라마 '빅맨' 포스터/KBS 제공


[아시아경제 장용준 인턴기자]KBS2 월화드라마 '빅맨'(극본 최진원, 연출 지영수)이 '닥터이방인'을 바짝 추격했다.

4일 시청률조사회사 닐슨코리아에 따르면 전날인 3일 오후 방송한 '빅맨'은 11.4%의 전국시청률을 기록했다. 이는 앞선 방송분이 기록한 10%보다 1.4%포인트 상승한 수치다.

'빅맨'은 또한 동시간대 방송한 '닥터이방인'을 0.3%포인트 차로 턱 밑까지 추격하며 시청률 접전을 벌였다.

이날 방송에서는 동석(최다니엘 분)이 판사에게 이면계약서를 발각당해 당황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하지만 판사는 지혁(강지환 분)이 현재 집행유예 중이라는 점을 들어 법정관리인의 교체를 불허했다.

한편, 동시간대 방송한 SBS '닥터이방인'과 MBC '트라이앵글'은 각각 11.7%, 6.7%의 전국 시청률을 기록했다.
장용준 인턴기자 zelra@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