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시진핑 뉴노멀 강조 "中성장둔화에도 펀더멘털 변화없어"

최종수정 2014.05.11 14:31 기사입력 2014.05.11 14:31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박병희 기자] 시진핑 중국 국가 주석이 '뉴 노멀'을 언급했다.

시 주석은 지난 9~10일 허난성을 시찰하면서 중국 성장 둔화와 관련해 '뉴 노멀'을 언급했으며 이같은 내용은 10일 오후 중국 정부가 홈페이지에 게재한 문서에서 확인됐다고 신화통신이 11일(현지시간) 보도했다.

시 주석은 "중국의 성장 펀더멘털은 변하지 않았고 상당한 전략적 기회를 갖고 있다"고 강조하며 "우리 스스로 자신감을 키워야 하고 중국 정부는 현 수준의 경제성장 속도에 기반한 뉴 노멀을 채택해야 한다"고 말했다.

그는 또 "경제성장 둔화에 냉정해져야 한다"며 "정부는 리스크를 억제하고 잠재적인 부정적 영향을 줄이기 위해 적절하게 조치를 취해야 한다"고 밝혔다.

시 주석은 "정부는 계속해서 경제 성장, 개혁, 구조조정, 인민의 생활수준 향상, 리스크 억제와 사회 안정 사이의 균형을 찾을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이같은 시 주석의 발언은 최근 중국 경기 둔화에 대한 불안감이 커지고 있는 상황에 흔들리지 않고 목표로 하고 있는 정책들을 펼쳐나가겠다는 의지를 나타낸 것으로 풀이된다. 아울러 올해 목표인 7.5%에 미달했던 올해 1분기 7.4% 성장에 대해서도 크게 개의치 않는다는 점을 확인시켜준 것으로 보인다.

이같은 입장은 지난달 말 중국 공산당 중앙정치국 회의에서도 확인된 바 있다. 당시 지도부는 "경제 여건은 전반적으로 정부의 거시 경제 발전 전망과 부합한다"며 "경제 성장의 기본여건은 변하지 않았다"고 판단했다.

신화통신은 중국의 성장이 지난 1분기 전년동기대비 7.4%를 기록해 6개 분기 사이 가장 낮은 수준에 그쳤지만 여전히 '합리적인 수준에 머물고 있다'고 강조했다.


박병희 기자 nut@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오프라인 사주를 온라인으로!

  • 나의전성기는 언제? 사주를 알면 인생이 보인다.
  • 이 사람과 어때요? 연인, 친구, 상사와 궁합보기
  • 대운을 내것으로! 좋은 번호가 좋은 기운을 가져옵니다.

※아시아경제 사주 · 운세 서비스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