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포스코건설, 중대형 평면 11종 개발…저작권 등록

최종수정 2014.05.11 10:30 기사입력 2014.05.11 10:30

댓글쓰기

전용면적 101·112·125㎡ 적용…기능성과 공간활용도 높여

포스코건설이 개발한 전용면적 101㎡ 평면

포스코건설이 개발한 전용면적 101㎡ 평면


[아시아경제 박혜정 기자]포스코건설은 소비자의 생활패턴과 수요를 반영한 중대형 평면 11종을 개발하고 저작권 등록을 마쳤다고 11일 밝혔다.

이번에 새롭게 개발한 중대형 평면은 전용면적 101㎡, 112㎡, 125㎡이며, 각 평형대별 예상 수요와 타깃을 파악하는 등 수요 맞춤형으로 계획됐다.

예를 들어 소형평형 대비 공간 크기와 방 개수만 늘어났던 기존 중대형 평면에서 벗어나 알파룸, 취미실, 서재 등 가족 구성원을 위한 개별 공간을 강화했다. 각 가구 전면에 마스터 전용 작은 서재 공간도 구성했다. 작은 서재 공간 대신 드레스룸 공간을 더욱 넓게 사용할 수도 있으며 후면에도 창이 있어 채광과 맞통풍이 가능한 구조로 설계됐다.

자녀존의 경우 자녀 침실에서 공용 욕실로 바로 출입할 수 있는 출입구를 만들었고 자녀 침실과 공용욕실 입구 사이에는 파우더 수납장과 갱의 공간을 뒀다. 공용욕실 파우더 수납장은 자녀가 앉아서 옷을 편안하게 갈아입을 수 있도록 했고 화장품, 목욕 가운, 속옷 등도 수납할 수 있다. 현재 이 수납장에 대한 디자인권 출원을 마친 상태다.

이 밖에 자녀 침실, 거실에서 공부방 또는 취미실로 사용할 수 있는 룸인룸(room-in-room), 세탁기와 전기건조기를 나란히 설치할 수 있는 다용도실 세탁·건조 시스템, 현관 대형 수납창고 등도 적용됐다.
포스코건설 관계자는 "최근 저출산, 1인 가구 증가 등으로 가구 당 평균 구성원 수가 줄면서 방의 개수만 많은 중형 평형에 대한 필요성이 감소하고 있는 추세"라며 "이번에 개발한 평면이 향후 '더샵' 분양 아파트에 활용돼 실수요자로부터 좋은 평가를 얻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박혜정 기자 parky@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오프라인 사주를 온라인으로!

  • 나의전성기는 언제? 사주를 알면 인생이 보인다.
  • 이 사람과 어때요? 연인, 친구, 상사와 궁합보기
  • 대운을 내것으로! 좋은 번호가 좋은 기운을 가져옵니다.

※아시아경제 사주 · 운세 서비스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