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새정치연합, 인천 남구·계양구청장 후보에 현역 확정

최종수정 2014.05.05 16:23 기사입력 2014.05.05 16:23

댓글쓰기

새정치연합 인천시당 “현역 기초단체장 20%이상 교체 방침”

[아시아경제 박혜숙 기자] 새정치민주연합 인천시당은 현역 구청장인 박우섭 인천 남구청장과 박형우 계양구청장을 6·4지방선거 후보로 확정했다.

인천시당은 공천관리위원회 심의 결과 이들 구청장이 각 지역에서 단수 후보로 확정됐다고 5일 밝혔다.
이로써 박 남구청장은 새누리당 최백규 남구의원과, 박 계양구청장은 새누리당 오성규 전 생활체육연합회 계양구 회장과 맞붙게됐다.

인천시당은 세월호 참사 여파로 기초단체장 공천 일정을 다소 연기했다가 이날 인천 10개 군·구 중 남구와 계양구 후보를 처음으로 발표했다.

시당은 개혁 공천을 위해 현역 기초단체장 가운데 20% 이상을 교체할 방침이다.
시당은 앞서 보도자료를 통해 “특권, 기득권, 당파적 이익을 내려놓고 시민과 소통하면서 민생을 최우선으로 챙기자는 창당 정신을 살리기 위해 과감한 인물 교체가 필요하다”며 “시당의 이같은 방침을 시당 공천관리위원회에 정식 통보했다”고 밝혔다.
시당 공천관리위원회는 시당의 방침을 수용, 구체적인 기준과 시기를 정한 뒤 심의를 벌여 교체 대상을 확정하기로 했다.

한편 시당 공천관리위원회는 광역의원 경선지역 5곳의 후보도 확정했다. 이용범(계양 3선거구), 김종호(연수 3선거구), 신은호(부평 1선거구), 이재병(부평 2선거구), 조광휘(중구 2선거구) 후보 등이다.


박혜숙 기자 hsp0664@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