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지방선거 앞두고 분양시장 큰 장… 전년比 2배

최종수정 2014.05.01 15:34 기사입력 2014.05.01 15:34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배경환 기자] 6·4지방선거를 앞두고 건설사들이 일제히 분양에 나선다.

1일 부동산리서치업체 리얼투데이에 따르면 이달에는 전국 48개 사업지에서 총 4만650가구가 쏟아진다. 이중 3만6295가구(오피스텔·임대 제외)가 일반에 분양될 예정으로 이는 지난달 분양실적 2만6123가구보다 38.9% 증가한 수치다. 특히 지난해 같은기간보다는 두 배가량 늘었다.
5월에는 전국 분양물량의 절반 이상이 수도권(51.4%)에서 공급될 전망이다. 수도권에서는 13곳, 1만8641가구가 분양된다. 경기도에서는 1만5098가구(41.6%)로 전국에서 가장 많은 분양물량이 쏟아진다. 이어 인천 2558가구(7.0%), 서울 985가구(2.7%)다. 지방에서는 분양 열기가 뜨거운 대구(3565가구, 9.8%)와 부산(2269가구, 6.3%)에서 분양 물량이 대거 나올 예정이다.

수도권 지역에서는 평택, 하남미사지구 등 택지지구 물량과 서울 용산 재개발 물량이 눈에 띈다. 개발 호재가 풍부한 평택 소사벌지구에서 반도건설이 ‘소사벌지구 반도유보라 아이바파크’를 선보인다. 또 강남접근성이 우수한 하남미사지구에서는 포스코건설과 대우건설이 분양을 앞두고 있다. 서울에서는 래미안용산 등 재개발 물량도 주목받는 단지다.

지방은 대구테크노폴리스에 제일건설과 호반건설이 분양을 앞두고 있으며 중흥건설은 부산 명지지구에서 분양을 준비 중이다.
이중 반도건설이 평택 소사벌지구 B7·8블록에 내놓는 ‘소사벌지구 반도유보라 아이비파크’는 전용 74㎡, 84㎡ 총 1345가구로 이뤄졌다. 삼성전자가 입주를 앞두고 있는 고덕국제신도시와 LG전자가 확장하는 진위2산업단지가 가까워 배후수요가 풍부할 전망이다.

포스코건설은 경기도 하남시 미사강변신도시에 들어서는 ‘마사강변신도시 더샵 리버포레’를 선보인다. 89~112㎡로 총 875가구가 공급된다. 올림픽대로와 가까워 강남권으로 쉽게 이동할 수 있다. 2018년 개통하는 미사역도 이용할 수 있다.

서한은 대구혁신도시에서 '대구혁신도시 서한이다음 3·4차 624가구(74~78㎡)를 분양한다. 대구도시철도 1호선 하양연장선 사복역과 가깝다. 대구혁신도시에는 내년까지 총 12개 공공기관이 입주하게 된다. 또 혁신도시 내 첨단의료복합단지도 조성된다.

이밖에 현대산업개발은 광주 동구 학동에서 ‘무등산 아이파크’를 분양한다. 59~117㎡로 구성되며 1410가구가 공급된다. 이중 1074가구가 일반에 분양된다. 광주지하철 1호선 남광주역이 도보로 약 5분 거리다. 광주천이 인접해 있으며 조망이 가능하다.
5월 전국 분양 예정 사업장 / 리얼투데이

5월 전국 분양 예정 사업장 / 리얼투데이




배경환 기자 khbae@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