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개과천선 진이한 "'기황후' 탈탈에서 엘리트 판사로"

최종수정 2014.04.30 11:29 기사입력 2014.04.30 11:29

댓글쓰기

▲MBC 드라마 '개과천선' 진이한.

▲MBC 드라마 '개과천선' 진이한.

[아시아경제 온라인이슈팀] 개과천선 진이한 "'기황후' 탈탈에서 엘리트 판사로"

MBC '기황후'에서 탈탈 역을 맡았던 배우 진이한이 MBC 드라마 '개과천선'에서 다시 한 번 여심을 공략한다.
진이한은 MBC 새 수목드라마 '개과천선'에서 사법계 엘리트 판사 전지원 역을 맡아 주인공 김석주(김명민 분)의 라이벌로 등장한다.

진이한은 29일 열린 '개과천선' 제작발표회에서 전지원 역에 대해 "살짝 가벼운 탈탈이 아닐까 싶다"라며 "개인적으로 탈탈 역할도 잘 마무리하고 좋은 시작을 할 수 있어 기분 좋다"고 말했다.

한편 '개과천선'은 거대 로펌의 에이스 변호사인 김석주가 우연한 사고로 기억을 잃은 뒤, 자신이 살아왔던 삶을 되돌아보고 사건을 수임하며 새로운 인생을 살게 되는 휴먼 법정 드라마다. 30일 첫 방송된다.
개과천선 진이한 소식을 접한 네티즌은 "개과천선, 진이한 기대된다" "개과천선, 진이한 탈탈에서 이제 변호사?" "개과천선 진이한, 꼭 봐야지" 등의 다양한 반응을 보였다.


온라인이슈팀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