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단원고에 심어진 오바마 목련 묘목

최종수정 2014.04.27 13:11 기사입력 2014.04.26 18:41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신범수 기자] 버락 오바마 미국 대통령이 세월호 사고와 관련해 위로의 의미로 단원고에 전달한 '잭슨 목련' 묘목이 26일 오후 단원고에 전달됐다.

단원고는 학교 정문 부근에 묘목을 심었으며 앞으로 이 잭슨 묘목이 단원고에 전달되게 된 의미 등을 담은 푯말을 설치할 예정이다.

오바마 대통령이 전한 목련 묘목은 미국 제7대 대통령 앤드류 잭슨 전 대통령이 먼저 세상을 떠난 부인 레이첼 여사를 기리며 백악관에 심은 것으로 잭슨 목련으로 불린다.
사진 : 청와대

사진 : 청와대


신범수 기자 answer@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