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개과천선' 진이한, 첫 촬영 장면 공개…'엘리트 변호사 지원'

최종수정 2014.04.16 10:34 기사입력 2014.04.16 10:34

댓글쓰기

'개과천선' 진이한/MBC 제공

'개과천선' 진이한/MBC 제공


[아시아경제 장용준 기자]MBC 새 수목드라마 '개과천선'(극본 최희라, 연출 박재범 오현종)의 제작진이 16일 배우 진이한의 첫 촬영 장면을 공개했다.

진이한은 이날 현장에서 엘리트 변호사 지원으로 분했다. 그는 극중 미리(주연 분)의 결혼식에 참석해 지윤(박민영 분)이 한눈에 호감을 느낄 만큼 멋진 모습을 선사했다.

무엇보다 진이한과 박민영은 지난 2012년 MBC '닥터 진'에서도 남매로 호흡을 맞춘 바 있어 더욱 반갑게 촬영에 임했다는 후문이다.

진이한은 또 처음에는 다소 긴장한 듯 보였지만, 훗날 자신과 대립각을 세우는 석주 역할의 김명민과 이내 담소를 나누는 등 촬영장에 적응한 모습을 보였다.

한편, '개과천선'은 거대 로펌의 에이스 변호사인 석주가 우연한 사고로 기억을 잃은 뒤 자신이 살아왔던 삶을 되돌아보는 휴먼 법정드라마다. 오는 23일 오후 10시 첫 방송.
장용준 기자 zelra@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