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안철수 "국정원 환골탈태는 사즉생(死卽生)…남재준 해임해야"

최종수정 2014.04.15 14:25 기사입력 2014.04.15 14:25

댓글쓰기

안철수 "국정원 환골탈태는 사즉생(死卽生)…남재준 해임해야"

[아시아경제 장준우 기자]안철수 새정치민주연합 공동대표는 15일 국정원 사건과 관련 박근혜 대통령이 '환골탈태'를 언급하며 사실상 사과한 데 대해 "환골탈태는 사즉생이다. 죽어야 사는 것"이라며 남재준 국정원장 해임과 전면적인 국정원 개혁을 주문했다.

안 대표는 이날 열린 공동대표주재 고위전략회의에서 "지난 대통령 선거에서 국정원 선거개입은 민주주의 근간 흔드는 범죄였다"면서 이같이 밝혔다.

그는 "이미 늦은 감 있지만 박 대통령에게 지금이라도 당장 국정원 개혁 결단을 촉구한다"며 "지금 국정원 인사쇄신과 개혁을 이루지 못한다면 그것은 결국 부메랑 돼 고스란히 대통령에 무거운 부담 될 것"이라고 경고했다.

김한길 공동대표는 "박 대통령과 남 원장이 사과했지만, 국정원장의 자리를 유지하겠다는 것에 대해서는 어떤 국민도 책임을 통감하는 자세라 생각치 않을 것"이라며 "박 대통령 스스로가 책임진다는 자세로 결단해야 한다"고 촉구했다.

김 대표는 "간첩조작사건은 헌정질서를 농락한 명백한 국기문란 사건이지만 검찰은 면죄부 수사에 머물고 말았다"면서 "마땅히 특검 통해서 진실을 명명백백히 밝혀야 한다"고 강조했다.
장준우 기자 sowhat@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