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새누리당 서울시장 예비후보 3자 TV 토론 '돌연 취소'

최종수정 2014.04.06 16:05 기사입력 2014.04.06 16:05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김혜원 기자, 손선희 기자] 새누리당 서울시장 예비후보인 정몽준 의원과 김황식 전 국무총리, 이혜훈 최고위원 간 첫 3자 TV 토론 일정이 무기한 연기됐다.

새누리당은 6일 여의도 당사에서 홍문종 사무총장 주재로 공중파와 종합편성 방송사 관계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실무회의를 열어 이같이 결정했다.

당초 새누리당은 서울시당 주최로 7일 오후 생중계로 서울시장 예비후보 TV 토론을 진행할 예정이었다.

하지만 주관 방송사를 어디로 하느냐를 놓고 논란이 불거지면서 추후 공식 절차를 통해 주관사를 선정해 첫 토론 날짜를 잡기로 했다.

김황식 캠프 측 유성식 대변인은 본지 통화에서 "황당하고 개탄을 금할 수 없다"면서 "서울시당의 일처리에 대해 개탄스럽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TV 토론이 조속히 실행돼야 한다"고 덧붙였다.
이혜훈 캠프 측 정성일 공보실장은 "좀 아쉽지만 빨리 열었으면 좋겠다"며 "원래 TV 토론을 주장했던 이유가 정책 토론을 하고 싶었기 때문"이라고 전했다. 이어 "얼마나 많은 준비를 했는지 시민들께 보여드리려 했는데 미뤄져서 아쉽다"고 말했다.


김혜원 기자 kimhye@asiae.co.kr손선희 기자 sheeson@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