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한상범 LGD 사장, 美 스티븐슨대 '자랑스런 동문인상' 수상

최종수정 2014.04.06 10:00 기사입력 2014.04.06 10:00

댓글쓰기

한국인 최초로 '국제적 성과 부문' 수상…세계 최초 울트라HD 패널, 55인치 TV용 OLED 패널 상용화 공로

한상범 LG디스플레이 사장

한상범 LG디스플레이 사장

[아시아경제 권해영 기자] 한상범 LG디스플레이 사장이 미국 대표 공과대학 중 하나인 스티븐스 대학에서 선정하는 '자랑스런 동문인상'을 수상했다.

LG디스플레이(대표 한상범)는 5일(현지시간) 한 사장이 한국인 최초로 '국제적 성과 부문' 자랑스런 동문인상을 수상했다고 밝혔다.

한 사장은 스티븐스 대학에서 지난 1985년 재료공학 석사 학위를 취득했고 이어 1991년 같은 전공으로 박사 학위를 취득했다.

이번 수상에서 한 사장은 30여년간 반도체, 디스플레이 분야에 종사하면서 세계 최초 울트라HD 패널, 세계 최초 55인치 TV용 유기발광다이오드(OLED) 패널 등을 상용화한 공로를 인정받았다.

스티븐스 대학은 1870년 설립돼 1945년부터 공학과 경영 성과 등에서 학교를 빛낸 동문들에게 자랑스런 동문인상을 수상해 왔다. 디지털 카메라를 처음 개발한 스티브 새슨, 1995년에 노벨 물리학상을 수상한 프레더릭 라이네스 등이 이 상을 받았다.
권해영 기자 roguehy@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