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삼성전자, 獨 조명·건축박람회서 '스마트 전구' 공개

최종수정 2014.03.30 11:28 기사입력 2014.03.30 11:28

댓글쓰기

동시에 64개 제어 가능한 스마트 전구 등 LED 조명 대거 출품

-

-


[아시아경제 권해영 기자] 삼성전자는 이달 30일∼다음달 4일(현지시간) 독일 프랑크푸르트에서 열리는 세계 최대 규모의 '2014년 독일 조명·건축박람회'에 참가해 디자인과 혁신성을 갖춘 20여개의 다양한 발광다이오드(LED) 조명을 선보였다.

이번 박람회에서 삼성전자는 휴대폰, 태블릿과 블루투스로 연결해 언제 어디서든 자유롭게 전원과 밝기를 제어할 수 있는 '삼성 스마트 전구'를 공개했다. 모바일 기기와 스마트 전구간 통신 방식이 달라도 통신 방식을 변환하는 별도의 브릿지가 필요하지 않다.
전구 한 개씩만 제어할 수 있었던 기존 방식을 뛰어넘어 최대 64개 조명에 대한 그룹제어가 가능해 사용 편의성도 높였다. 기기간 신호 전달로 통신거리가 짧은 무선 통신 기술에서 음영 지역을 최소화하는 무선 환경을 구현해 그룹 제어 기능을 실현했다.

삼성 스마트 전구는 2700K 부터 6500K까지 색온을 조정해 다양한 분위기를 연출할 수 있다. 하루 4시간 사용시 10년 이상 쓸 수 있어 경제적이다.

삼성전자는 이 밖에도 뛰어난 색재현성을 가진 'MR16 램프'와 우수한 디자인, 가벼움이 특징인 'Par 조명 시리즈(PAR 20·38)'를 선보였다. PAR 38 램프는 iF상, 디자인 플러스상을 수상하기도 했다.
별도의 전기공사 없이 형광등을 스마트 전구로 바로 교체할 수 있는 '전자·자기식 동시호환형 L-튜브 제품'도 공개해 LED 조명 교체 비용 부담과 불편함을 덜었다.

삼성전자 생활가전사업부 관계자는 "LED 사업에 대한 지속적인 투자와 개발을 바탕으로 앞으로도 혁신적인 LED 제품을 출시해 글로벌 소비자를 만족시키고 LED 조명 시장을 선도할 것"이라고 말했다.


권해영 기자 roguehy@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