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금감원, 현대證 계열사 신용강등 관련 특별점검

최종수정 2014.03.28 16:28 기사입력 2014.03.28 16:28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송화정 기자]금융감독원이 28일 현대증권에 대해 특별점검에 들어갔다.

현대증권에 따르면 이날 금감원 금융투자검사국 점검반이 이날 오후 현대증권에서 특별점검에 착수했다.
금감원의 이번 특별점검은 현대상선 등 계열사 신용등급이 투자부적격 등급으로 하향 조정됨에 따라 현대증권이 이들 계열사의 회사채와 기업어음(CP)을 판매하지 않았는지 점검하기 위한 것으로 알려졌다.

한국신용평가는 이달 중순 현대상선, 현대엘리베이터, 현대로지스틱스의 신용등급을 각각 'BBB+'에서 투기등급인 'BB+'으로 강등했다.

동양 사태로 지난해 10월부터 증권사는 계열사의 투자부적격 등급 회사채와 CP를 판매할 수 없게 됐다.
현대증권 관계자는 "특별점검에 착수했고 오늘부터 3일간 진행되는 것으로 알고 있다"고 말했다.


송화정 기자 pancake@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