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박애리 팝핀현준 나이차이, 겨우 2살…"취향만 어릴 뿐…"

최종수정 2014.03.23 13:58 기사입력 2014.03.23 13:58

댓글쓰기

▲ 박애리 팝핀현준 나이차이. (출처: 방송화면 캡처)

▲ 박애리 팝핀현준 나이차이. (출처: 방송화면 캡처)

[아시아경제 온라인이슈팀] 연상연사 커플을 대표하는 박애리 팝핀현준 부부가 근황을 전했다.

23일 오전 방송된 SBS ‘도전천곡’에는 태진아 홍진영, 정주리 이수나, 그룹 B.A.P(대현 젤로 영재 용국), 이상미 에릭남, 팝핀현준 박애리, 김정민 김학철, 한민관 김태환이 출연했다.

이날 박애리는 “팝핀현준의 어른스러운 모습에 반해서 결혼했다. 제게 ‘심장을 꺼내서 보여주고 싶다’고 했다"고 운을 뗐다.

하지만 "요즘엔 저희 집에 딸아이 놀이방과 아들 현준씨 놀이방이 있다"고 설명하며 "집에 자판기를 뒀는데 그게 로망이었다고 한다. ‘당구대·오락기·자판기만 있으면 좋겠다’더라. 좀 취향이 어리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에 장윤정이 "두 사람이 겨우 두 살차이 인데 나이차를 많게 본다. 박애리씨가 한복에 쪽지고 다녀서 그런 것 같다"며 "방법이 있다. 신랑을 늙게 하는거다"라고 말하자 이휘재는 "죄송한데 도경완씨는 충분하다"고 덧붙여 폭소를 안겼다.
박애리 팝핀현준 나이차이를 접한 네티즌은 "박애리 팝핀현준 나이차이, 너무 잘 어울려" "박애리 팝핀현준 나이차이, 둘이 나이차이가?" 등의 반응을 보였다.


온라인이슈팀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