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광주시, 독거노인생활관리사 등 집합교육

최종수정 2014.03.17 15:15 기사입력 2014.03.17 15:15

댓글쓰기

“18일부터 이틀간, 162명 대상”

[아시아경제 노해섭 기자] 광주광역시(시장 강운태)는 홀로 사는 어르신들에 대한 서비스 수준을 높이기 위해 18일부터 이틀간 광주광역시공무원교육원에서 노인돌봄서비스 사업 관리자와 서비스 수행자 등 162명을 대상으로 집합교육을 실시한다고 밝혔다.

이번 집합교육은 어르신에게 필요한 맞춤형 복지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노인돌봄서비스사업 취지와 변경된 내용, 연계 가능한 복지사업, 독거노인 생활에 활용할 수 있는 기능증진 프로그램 등을 분야별로 전문 강사가 진행한다.

노인돌봄서비스 사업은 홀로 사는 어르신들이 일상생활의 어려움과 위기상황에 쉽게 노출됨에 따라 사회안전망을 구축하기 위해 지난 2007년 도입한 제도다

현재 광주지역에 노인돌봄서비스를 제공하는 기관은 자치구별로 1곳씩 총 5곳이 지정돼 독거노인생활관리사 153명과 서비스관리자 9명이 활동하고 있다.

독거노인 생활 관리사는 독거노인에 대한 현황조사를 통해 생활실태와 복지 욕구를 파악한 후 독거노인에 필요한 안전 확인, 복지서비스 연계, 생활교육 실시 등 실질적인 도움을 주고 있다.
광주시 관계자는 “독거노인 생활관리사가 제공하는 서비스가 독거노인의 위기상황에 대한 불안감을 줄이고 삶의 만족도 증가에 효과가 크다”며 “생활이 어려운 독거노인이 외롭지 않은 노후를 보낼 수 있도록 맞춤형 복지 시책을 더욱 적극적으로 펼치겠다”고 말했다.

노해섭 기자 nogary@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