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절도 일삼은 20대 주민증 신청서 놓고 가 덜미

최종수정 2014.03.17 13:18 기사입력 2014.03.17 13:18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박선강]

광주 동부경찰서는 17일 청소년 쉼터와 병원, 택배 사무실 등에서 금품을 훔친 혐의(절도)로 최모(20)씨를 구속했다.

최씨는 지난 4일 오전 7시께 광주광역시 동구 서석동의 한 청소년 쉼터 사물함에서 20만원을 훔쳐 달아나는 등 총 6차례에 걸쳐 295만원 상당을 훔쳐 달아난 혐의를 받고 있다.

조사결과 최씨는 청소년 쉼터에 가명을 기재하고 입소한 뒤 사물함에서 물건을 훔친 것으로 드러났다.

경찰은 최씨가 쉼터 내 화장지 보관함에 숨겨놓은 주민등록증 재발급신청서를 발견해 추적 끝에 붙잡았다.
박선강 기자 skpark82@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